과 같은 선형 점화식을에 계산 해야하는 문제가 나와서 write-up을 해봤습니다.


n번째 항까지의 모든 항을 계산하는 방법이고, 풀이가 생각보다는 깔끔합니다.


지금은 일단 간략하게 쓴 것이고, 제출을 해야 할 때 되면 아마 보강을 해서 좀 더 써서 올리지 않을 까 싶습니다.


201808.pdf



문제: https://csacademy.com/contest/round-9/task/jetpack/



Porter Robinsom & Madeon의 Shelter입니다.


가사가 마음에 들어서 계속 듣고 있습니다. 노래를 들을때 생각해보면 가사를 굉장히 중요하게 따지는것 같기도 하네요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Porter Robinson & Madeon - Shelter  (0) 2018.07.13
너의 은빛 정원 (君の銀の庭)  (0) 2018.07.10

학교의 교수님과 상담을 하고 왔습니다. 정말 좋으신 교수님인것 같아요 이야기 1시간 씩이나 들어주시고


저는 자기 자신에게 가혹하게 다룬다고 생각을 안 했는데, 제가 제 자신을 너무 가혹하게 다룬것 같기도 하네요. 좀 자기 자신에 대해서 긍정적인 평가를 할필요가 있다고도 생각합니다. 방학 때는 조금 더 쉬어야 할 것 같네요.


Problem Solving을 이제 줄여서 허무함이 다가오는게 있던것 같습니다. 그게 다른 사람은 대학 입학에서 오는것 같다던데 제가 좀 늦게 왔나 보네요... 사실 정말 많은 것들을 했어요. 이제 제가 어떤 것에 흥미가 있는지를 좀 찾아보려고 합니다. 일단 하나 확실한거는, 다른 사람을 가르치는 데에는 흥미가 있는것 같고- 이제 다른 것들을 찾아보려고 합니다.


이번학기는 아마 수학과 교수님과 조합론이나 그래프 이론에 관련하여 연구도 진행할 것 같습니다. 꽤나 좋은 경험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시간표를 어느정도 개조했습니다. 아마 거시경제학이나 조합위상은 듣다가 힘들어서 드랍할 수도 있을것 같은데... 어쨌든 다음 학기는 수학위주의 학기가 될 것 같습니다. 경영은 하다가 재밌으면 듣고 아니면 말고... 할 것 같네요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아리 하제  (0) 2018.08.27
교수님과 상담을 하고 왔습니다  (1) 2018.07.11
2018년 가을 5학기 수강신청  (0) 2018.07.09
자기비하에 내가 느낀 점에 대해  (2) 2017.12.16
기말고사 안 갔다.  (0) 2017.12.12
자취에 대해서  (0) 2017.11.22
  1. Fan 2018.07.12 13:08 신고

    팬으로서 멀리서밖에 못 봤지만 너무 열심히 살고 있어서 항상 놀라웠어요. 혜아님도 사랑받을 가치가 충분한 사람이란걸 기억해주시면 좋겠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