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8월 10일 화요일에 풀 배터리 검사 결과가 나왔고 이에 대해 상담하러 갔습니다. 선생님은 검사 결과를 상세하게 설명해 주셨고, 저에게 호르몬 치료를 진행하고 싶으면 진단서를 발급해 주겠다고 하셨습니다. 저는 F64.9라는 코드가 적힌 진단서를 발급해달라는 얘기를 했고, 진단서를 발급해주셨습니다. 또한, 풀 배터리 검사 기록지의 사본도 같이 가져갔습니다. 총비용은 만원이 조금 넘게 나왔던 것 같습니다. 다음 상담은 9월 2일 목요일이 될 것 같습니다.

  2021년 8월 11일 오전에 대전의 민들레의원을 찾아갔습니다. 처음에 전화했고, 호르몬 치료를 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하니까 진단서가 있어야 하고, 있으면 가지고 오라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진단서를 가지고 민들레 의원에 방문했습니다. 저에게 MtF 치료 동의서라는 문서를 주셨고, 해당 문서에는 호르몬 치료가 어떤 것이고, 어떤 질환들이 발생할 수 있으며(호르몬은 간에서 처리되며, 콜레스테롤과 유사한 작용을 하므로 심장 혹은 간에 관련된 질환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몸에 어떤 변화들이 생기는지에 대해서 적혀 있었습니다. 또한, 해당 병원에서는 우울증을 포함한 다른 정신질환이 있는 경우에 호르몬 치료를 진행할 수 없다 같은 내용이 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성별 불일치감을 느끼는 사람에게 흔한 우울증 같은 질병이 있는 경우에는 추가로 얘기가 필요하리라 생각합니다. 저는 동의서에 서명하고, 혈압을 잰 다음에 진료실로 들어갔습니다.

  진료실에서는, 호르몬 치료가 어떤 것인지, 진단은 어디서 받아 왔는지 등등을 말해줬고, 제가 호르몬 치료를 받는 만큼 호르몬 치료에 대해서 잘 이해하고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호르몬 치료를 받게 되면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등을 상세하게 설명해 주셨습니다. 추가로 성 재지정 수술을 받을 생각은 있는지, 후에 자손을 남길 생각이 있으면 냉동 정자 생각은 있는지, 현재 파트너가 혹시 있고 호르몬 치료를 한다는 내용을 알고 있는지 등등을 물어봤습니다. 저는 추가로 풀 배터리 검사지를 전달해 드렸고, 필요한 내용을 의무기록에 기록한 것 같습니다.

  민들레의원에서는 처음에는 매일 안드로쿨을 먹고, 졸라덱스데포주사를 2주에 한 번 맞고, 혈액 검사를 3개월에 한 번 하는 것을 기본으로 하지만, 주기는 예후를 보면서 조절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현재 프로기노바는 재고가 없어서 제공하지 못하지만, 9-10월 정도에는 다시 재고가 채워질 거라고 하셨습니다. 나중에는 안드로쿨을 먹는 주기나 혈액검사를 하는 주기를 늘린다고 하였습니다. 저 같은 경우는 남성호르몬 레벨이 낮아지는 것을 원치 않아서 안드로쿨을 사용하지 않는 방향으로 호르몬치료를 진행하고 싶다고 말했고, 원하면 그렇게 하면 될 것 같다고 말해주셨습니다.

  처음 가면 호르몬제를 바로 투여하지 않고, 소변과 혈액 검사를 진행합니다. 비용은 6만 원 정도가 나왔으며, 혈액 내 호르몬 비율 같은 경우에는 비보험으로 들어가서 가격이 있다고 합니다. 혈액 검사는 5일 정도가 소요된다고 하며, 5일 후에 전화를 주면 예약을 잡거나 방문을 해서 호르몬 치료를 받으면 된다고 합니다.

 

'생각들 > GD'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1-08-17  (0) 2021.08.18
#2  (0) 2021.08.11
2021-08-11  (0) 2021.08.11
2021-07-19  (0) 2021.07.20
#1  (0) 2021.07.14
2021-07-14  (0) 2021.07.14

+ Recent posts